게안 성 외국계 의류 공장에서 수천 명 파업 = '속임수 급여 인상'이라며 분노

운영자 0 105 0 0

201903035.jpg
  • 카메라모델명 : iPhone 7
  • 렌즈모델 : iPhone 7 back camera 3.99mm f/1.8
  • 촬영일시 : 2019:02:26 16:08:12
  • 촬영모드 : 프로그램모드
  • 셔터속도 : 1/232
  • 조리개 : f/1.8
  • ISO : 20
  • 화이트밸런스 : Auto
  • 측광모드 : Multi Segment
  • 노출보정 : 0.00eV
  • 초점거리 : 4mm
  • 35mm풀프레임환산 초점거리 : 28mm
  • 플래시 : Off Compulsory

 

 베트남의 현지 언론은 27 일 동국 중부 게안(Nghệ An) 성 Kim Liên 공단에 입주한 외국계 의류 회사 "Haivina Kim Liên"공장에서 수천 명의 직원이 26 일 파업을 단행했다고 전했다. 회사 측이 최근 기본급 인상을 통보하는 한편, 수당 감액도 결정한 것이 이유로 직원들은 실질적인 수입이 지금까지와 다르지 않다고 반발했다.

지역 인민위원회 간부는 수당의 증감은 개별 기업이 결정되는 것으로, 법령 위반은 없다는 견해를 표명했다. 단, 직원들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이해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을 촉구하고 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많이 본 여행정보
많이 본 한인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