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오월드 탈출 퓨마 2시간 만에 발견…마취총 쏴

벳남조아 0 49 0 0
대전오월드서 사육 중인 퓨마
대전오월드서 사육 중인 퓨마[대전오월드 홈페이지 캡처]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18일 오후 4시 50분께 대전오월드(동물원 등을 갖춘 테마공원) 내 사육장을 탈출한 퓨마 1마리가 탈출 2시간 만인 6시 50분께 수색에 나선 소방당국과 경찰에 발견됐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퓨마에 마취총을 쏘고 쓰러지기를 기다리고 있다.

오월드 관계자는 "사육장에서 멀리 떨어지지 않은 동물원 안에서 탈출한 퓨마를 발견했다"며 "마취약이 퍼지기를 기다리고 있는데, 쓰러지면 포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오월드 퓨마 사육장
대전오월드 퓨마 사육장(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18일 오후 4시 50분께 대전오월드 내 우리를 탈출한 퓨마 1마리가 탈출 2시간여 만에 수색에 나선 소방당국과 경찰에 발견됐다. 사진은 퓨마가 탈출한 사육장. youngs@yna.co.kr

대전오월드 직원은 이날 오후 5시 10분께 사육장에 있던 퓨마 탈출 사실을 확인하고 119에 신고했다.

오월드 관계자는 "사육장 안에 퓨마 2마리가 있었는데, 1마리가 안 보여 119에 신고했다"며 "오후 4시 50분 전후 탈출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마취약을 맞은 퓨마가 조금씩 이동하고 있어 계속 주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18일 오후 4시 50분께 대전오월드 내 우리를 탈출한 퓨마 1마리가 탈출 2시간여 만에 수색에 나선 소방당국과 경찰에 발견됐다. 사진은 사육장 주변에 집결해 있는 119구조대와 경찰 관계자들. youngs@yna.co.kr

앞서 신고를 받은 대전시는 시민들에게 퓨마 탈출 사실과 외출 자제를 당부하는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했다.

전국수렵연대 등에 포획 지원을 요청하고 발견 시 사살할 수 있도록 허가하기도 했다.

멸종 위기종인 퓨마는 주로 야행성으로, 성질은 온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탈출한 퓨마는 2010년 태어난 암컷으로, 무게가 60㎏가량 된다고 오월드 측은 설명했다.

퓨마가 탈출한 대전오월드는 동물원, 꽃동산, 버드랜드, 놀이시설 등 다양한 시설을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중부권 최대 규모의 테마공원이다.

0 Comments
포토 제목
많이 본 여행정보
많이 본 한인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