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한인 기업, 베트남 TV방송 시장 진출

벳남조아 0 127 0 0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본사를 둔 한인 기업 'BHT 아시아 미디어'는 베트남 남부 호찌민에 본사를 둔 사이공투어리스트케이블TV(SCTV)와 채널 운영권 양도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BHT는 SCTV가 가진 18개 방송 채널 가운데 6번을 내년부터 7년간 임대해 뉴스를 제외한 콘텐츠를 송출할 계획이다.

베트남 SCTV 채널 소개 자료 [BHT 아시아 미디어 제공=연합뉴스]
베트남 SCTV 채널 소개 자료 [BHT 아시아 미디어 제공=연합뉴스]

설인 내년 2월 5일 정식 개국해 홈쇼핑과 엔터테인먼트, 건강, 미용, 요리, 관광 등 생활 밀착형 프로그램을 하루 22시간 방송할 예정이다.

BHT는 또 베트남 북부 하노이에 본사를 둔 국영TV VTC와 채널 6번을 임대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윤한섭 BHT 회장은 "2020년부터 SCTV 채널 6번과 VTC 채널 6번을 동시에 운영해 베트남 남북을 아우르는 방송 콘텐츠 사업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0 Comments
포토 제목
많이 본 여행정보
많이 본 한인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