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호 PD "유재석 말대로 '놀면 뭐하니' 오픈..영상 순차적 공개"

운영자 0 9 0 0

bb646661bd9413b2440af9b51ff3c458_1560361467_7551.jpg


김태호 PD가 새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김태호 PD는 12일 유튜브 채널 '놀면 뭐하니'를 통해 영상 5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김태호 PD가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건네는 모습이 그려졌다. 카메라는 유재석의 손에서 조세호로, 태항호로, 유병재, 딘딘, 유노윤호 순으로 옮겨가며 다양한 이야기를 담았다.
이에 대해 김태호 PD는 12일 스포츠조선에 "프로그램 하라고 팀을 만들어주셨는데 저희도 놀면 뭐하나 싶어서 재석이 형한테 카메라를 드리고 시작했다. 형이 제일 많이 하셨던 말씀이 '놀면 뭐하니'였어서 뭐라도 찍으라고 카메라를 줬는데 한사람씩 건너가면서 셀프캠도 찍고 브이로그도 찍으면서 살이 붙었길래 저희만 보기에 아깝고 그래서 올린 거다"고 말했다.

신규 예능의 시작이냐는 질문에는 "(새 예능의)소재가 되는 건 아니고 새로운 게 없을까. 어떻게 하면 좋을까 고민하는데 그 방향성에는 맞는 것일 수 있다. 결국에는 카메라가 담아온 우연의 이야기로 가득차 있으니. 한편 저희 팀 안에서는 너무 큰 부담을 갖지 말자는 얘기도 있었고 해서 저희도 재미있어서. 새로 함께하게 된 후배들도 있어서 해본 거다"고 설명했다.


그렇다면, 이들이 새로운 멤버가 될 가능성은 있을까. 김 PD는 "이 멤버들은 카메라가 찾아간 거다"고 말을 아끼며 "멤버가 될 가능성은 아직 모르고 뭘 할지 고민 중이니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김태호 PD는 "후배들과 여러가지를 하는 중이다. 계정도 오늘 만들어서 올리는데 순차적으로 해보는 것들을 공개할 예정이다. 소재 역시 계속 이것저것 열어두고 고민 중이다. 곧 만들어지는 대로 시청자 분들께 알리겠다"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김태호 PD는 현재 후배들과 함께 시청자 참여형 크라우드펀딩을 다룬 창업 예능을 준비 중이다. '무한도전' 이후 오랜만의 컴백에 기대가 쏠린다.
 

0 Comments
포토 제목
많이 본 여행정보
많이 본 한인업소